찾아오시는길 |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 목차보기 | 즐겨찾기+
MONTHLY FOCUS | BRAND KOREA | ECONOMY TOP-CLASS | EDUCATION | ISSUE&PEOPLE | WELL-BEING LIFE | TRAVEL | MEDICAL | WIDE CULTURE | NEWS

젊음과 열정으로 좋은 빵을 만...
고작 혜성 같은 걱정입니다/당...
극장으로 떠나는 가족 여행
낭만이 흐르는 연못무대
청년작가를 발굴·지원하는 글...
건강한 미래를 열어가는 바이...
순수한 천연재료로 건강과 행...
영화의 도시 스무 살, 전주
나혜석의 말/내 몸을 죽이는 기적의 ...
춤을 추듯 자유롭게

Home > TRAVEL
가면을 쓴 또 다른 ‘나’

이탈리아 베네치아 투어 | 2020년 08월호 전체기사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인쇄

a.jpg

햇살이 내리쬐는 베네치아 날씨. 가끔은 안개가 한가득 몰려와서 당황스러울 때도 있지만, 다행히도 큰 행사가 열리는 주말에는 완연한 봄 날씨가 찾아와서 베네치아를 찾는 많은 관광객의 발걸음을 가볍게 만들어 주고 있다.
베네치아 본섬 곳곳에 흩어져있는 가면&의상 가게 중 약 10곳이 참여하여 미니시장을 열었다. 산마르코광장을 가려다 마주한 이곳에서 잠시 물건 구경하는 시간을 가져본다. 대략적인 가격과 재질 등을 확인할 수 있어서 좋았는데, 가격은 역시나 우리의 예상을 뛰어넘는다. 무게도 만만치 않아서 의상을 입고 돌아다니는 분들이 얼마나 힘들지 조금은 짐작이 간다.
베니스 카니발 축제를 지켜보고 있으면 한 가지 부러운 점이 있다. 남녀노소, 심지어 외국인이나 관광객도 어색하지 않게 모두 참여할 수 있는 축제라는 점이다. '내가 이 나이에 저런 걸 어떻게 하나'라는 생각조차 들지 않는 축제. 그렇다고 너무 민망한 의상은 볼 수 없고, 독특하지만 절제된, 나름의 스토리가 있는 가면과 의상들을 곳곳에서 볼 수 있다. 거리의 상점들과 장식들도 축제 분위기를 한껏 끌어 올려 주고 있어서 세계적인 축제로 발전할 수 있지 않았나 생각이 들었다.
지난 주말을 시작으로 이번 주말도 날씨가 좋았다. 평일에 안개 끼고 흐린 날이 2~3일 있었지만, 겨울치고는 따뜻한 기온을 유지하고 있다. 오늘 낮 최고온도는 15도. 나 역시도 평상시에는 롱 패딩을 입었지만, 날씨가 따뜻해서 보다 간편한 복장으로 길을 나섰다. 카니발 축제에 참여하는 많은 사람의 의상이 추위에는 다소 취약해 보였는데 다행히도 날씨가 도와준 덕분에 특별한 문제 없이 진행되고 있다. 카니발 축제 기간 중 대부분의 행사는 산 마르코 광장에서 진행되니 시간적 여유가 있거나 축제 분위기를 느끼고 싶다면 산 마르코 광장으로 가자.
지난 글에서 언급한 공식 사이트(https://www.carnevale.venezia.it/en/)에 담긴 내용을 참고하면 보다 효율적으로 베니스 카니발 축제를 즐길 수 있다. 그리고, 사람 많이 몰리는 곳에서는 언제나 소매치기를 조심해야 한다. 베네치아 지역 신문에 따르면 축제 기간 중 하루에 적게는 2명, 많게는 7~10명의 소매치기범을 잡았다는 소식이 연일 올라오고 있다. 안전하고 즐거운 축제가 될 수 있도록 귀중품은 따로 잘 보관해 두고 가급적 짐을 간소화해서 편하게 둘러보는 것을 추천한다.
2020년 베니스 카니발 축제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현재 진행형이다. 다음 주말까지 아직 1주일의 시간이 남아 있으니 여건만 된다면 무리하지 않는 범위 안에서 가면도 구입해 보고 축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보는 게 어떨까? 아마 평생 추억으로 간직 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이런 기회는 1년에 1번뿐이다. 바로 '지금'.

글 : 이상호 가이드
사진 : 이상호 가이드
제공 : 유로자전거나라 (www.eurobike.kr) 02-723-340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인쇄
차세대 교육 플랫폼 ‘톡강’ 함께 배...
몸에 이롭고 맛있는 빵을 만든다
전 세계 많은 국가에서 주식으로 삼고 있는 음식은 무엇일까. 놀랍게도 빵...
건강한 사회를 위하여 도심 속 거리 ...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 겸 보건복지부 장관이 지난달 3일 서...
홈케어 시대를 이끄는 초음파 의료기...
집에서 편리하게 건강을 관리하는 ‘홈케어’ 산업이 주목받고 있다. 이...
가면을 쓴 또 다른 ‘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오스만 ...
걸으며 마주하는 이스탄불의 ...
세계를 대표하는 맥주의 성지
재해석한 민화로 좋은 감성을 ...
비가열 보석으로 가치를 전하...
치유의 그림으로 꿈과 희망을 ...
금식과 기도는 영·혼·육을 전...
세계 최고의 최첨단 의학기술로 암 치...
의료 혁신을 선도하는 세브란스 로봇...
맞춤 면역세포 치료로 암 정복을 꿈꾼...


회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광고문의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자유게시판 | 목차보기
상호: (주)이코노미뷰 | 주소: 서울특별시 광진구 군자동2-51 영진빌딩402호 | Tel: 070-4727-6728 | Fax: 070-4727-6488 | 사업자등록번호: 206-30-93967
E-mail: whitetyk@naver.com | 블로그주소: http://blog.naver.com/economyview
Copyright ⓒ http://economyview.co.kr. All rights reserved.